젯밤 지니어스가 찾아준 증권통이라는 주가확인 어플입니다. 의외로 사용자 리뷰나 오늘만 공짜 어플 같은 것들 보다 애플 앱스토어 내의 지니어스가 제가 원하는 어플을 찾아줄 때가 많더군요.
한국과 미국 애플 앱스토어에서 다 받을 수 있고, 무료 어플입니다. 별도의 회원가입은 필요없고, 사용법도 간단합니다. 관심목록으로 추가한 주식의 실시간으로 주가를 자동 업데이트 해줘서, 꼭 주식시장에 와서 실시간주가보드를 보는것 같습니다.
(자꾸 보고있으면, 오르나 안오르나 눈이빠지게 기다리다가 빠져들게 되네요)


아이튠즈 다운 링크 :  http://itunes.apple.com/kr/app/id363974275?mt=8


 
























차트기능이 안되는줄 알았는데, 역시나 차트보기 기능이 있었습니다. 이로서 제가 유일하게 생각하던 단점은 사라진 건가요....차트는 일봉,주봉,월봉, 그리고 분봉까지도 보여주고 가로보기 기능을 지원합니다.




그래도 주말에 그리스발 유로존 쇼크때문에 난리였는데도, 다시 주가가 올라서 보기는 좋네요. 반도체업계쪽은 이제막 상승 탄력이 붙기 시작한 것 뿐이라고 하는데, 연일 최고가를 갱신하는 터라 불안하긴 합니다.
Posted by designeer shyfragrance

댓글을 달아 주세요




책읽는데 지대한 도움을 주는어플을 발견했습니다. 개인적으로 이 어플이 제가 봤던 어플중 가장 맘에 드는 어플인데요, 가격도 공짜입니다.^^
이것은 iReadItNow라는 앱스토어 어플인데, 앱스토어에서 지니어스가 제게 추천해준 어플중 하나입니다.

itunes 어플다운 - 아이튠즈 바로가기

itunes 유저 평점 - 






처음 iReadItNow를 실행시키면, 아무것도 나오질 않습니다. 오른쪽 위의 +버튼을 눌러 책을 추가해줍니다.






책 추가 화면이 뜨면 책표지사진, 타이틀, 작가외의 기본적인 사항들을 입력할 수 있는 칸이 나옵니다. 이걸 귀찮아 하시는 분들을 위해 iReadItNow어플은 웹상의 책데이터를 통해 책의 정보들을 다운받을 수 있도록 하는 기능이 포함돼 있습니다. 기본적으로 Google book search기반으로 검색하도록 돼있고, 사용자가 원하는 웹기반을 선택 할 수도 있습니다. 제목이나 저자등으로 검색해서 나온 적절한 결과물을 찾아 선택하면, 책의 표지, 출판년도, ISBN넘버, 페이지 수까지 기록이 됩니다.



책을 찾아서 추가했으면, 이제 이책에 대한 읽기 정보를 입력 할 수 있습니다. 읽기 시작하기/이미 읽었음/위시리트스 중 하나를 선택해 태그를 추가할 수 있고, 책에 대한 메모나 기억에 남는 구절, 별점등을 달 수 있습니다.

사진출처-http://firstlub.tistory.com/269


저는 이제 막 구매해 날짜별 데이터가 없어 http://firstlub.tistory.com/269의 블로그에서 사진을 발췌해 왔습니다.^^; 이렇게 최근 7일간의 책읽기 실적(?)을 개략적으로 표시해 주는 그래프가 자동으로 작성이 되고, 페이지 수도 표시할 수 있습니다.

사진출처-http://firstlub.tistory.com/269


iReadItNow는 커버플로우 식으로 책을 정렬 할 수 있는 기능도 포함합니다. 아이패드와 찰떡궁합을 이루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아니면 iPhone OS4.0의 iBooks가 이 어플의 기능을 몽땅 지원해버릴지도 모르겠군요.



iReadItNow는 제가 읽은 책들에 별점을 메긴 것을 원 그래프로 보여주는 기능도 포함합니다. 정말 BookWorm들께는 천금같은 어플리케이션인 것 같네요.


저장된 데이터는 트위터와 연동시킬 수도 있어, 자기가 어떤책을 읽기 시작했으며, 어느부분을 읽고 있는지도 맨션을 날릴 수 있습니다.




지금 제가 읽고 있는 책은 "집단지성이란 무엇인가"라는 책입니다. 트위터로 이 책에 대한 읽기 피드백을 받는것도 참 괜찮은 것 같습니다. 책읽기가 취미라 읽고 있는 책들에서 인상깊은 부분을 메모하려할때 제대로 된 어플이 없어서 불편했었는데, iReadItNow는 제 가장 큰 불편함을 해소해 줍니다. 개인적인 점수는 10점 만점에 11점을 주고싶을 정도의 훌륭한 어플입니다.
Posted by designeer shyfragrance

댓글을 달아 주세요




유산소 운동 홀릭들을 위한 공짜앱이 나왔습니다.
Runkeeper Free라는 어플인데 앱스토어에서 공짜로 다운가능합니다.
아이폰 유저들은 이 어플을 인스톨해 자신의 유산소 운동 데이터를 아이폰에 저장해 관리할 수 있는데
Nike+POD이 부럽지 않을 정도로 참신한 성능을 보여줍니다.



itunes 평가 


Runkeeper Free 다운 - 아이튠즈 바로가기


일단 어플을 실행시키면, 운동 타입과 GPS수신 상태를 표시하는 화면이 나옵니다. 운동타입은 다양하게 준비가 돼있는데, 칼로리 계산에 오차를 줄이도록 운동타입을 고르게 하는것 같습니다. 달리기, 자전거, 걷기, 하이킹, 스키, 크로스컨트리, 스노우보드, 스케이팅이 준비돼 있습니다.


이 앱의 좋은 점은 단순히 만보기로서의 역할만을 하는것이 아니라, 구글맵과 연동해 위치 태그를 달 수 있다는 점인데요, 운동을 시작하면, 구글 맵이 연동된 위치태그창과, 운동 상태 그래프 창이 나옵니다. 보통 메모장등의 위치태그 오차가 500m(거제도 기준)정도 났었는데, 이 어플은 지속적으로 GPS를 연결해서 그런지 비교적 정확하게 Path를 기록해 줍니다.


Runkeeper은 실행시킨뒤에 화면을 잠가놔도 프로세스가 해제되지 않고 계속 운동상태를 기록합니다. 먼저 음악을 틀어놓고 Rnkeeper을 실행시킬 수도 있습니다.


저장된 유산소운동 기록은 이렇게 정렬이 됩니다. 앞쪽에는 운동 종류가 아기자기하게 표시됩니다.


저장되는 데이터는 운동 페이스/스피드 중에 하나로 선택이 가능합니다.
표시형식도 SI단위계(킬로미터) 이외에도 EE단위계(마일)로 표시가 가능합니다.
저장된 운동 데이터는 바로 Runkeeper 웹사이트에 저장되고, 사용자는 언제든지 웹사이트에서 운동상황을 체크할 수 있습니다. 데이터는 트위터나 페이스북등으로 내보낼 수도 있어서 다른사람들과 공유도 하고 서로 유산소 운동에 대한 피드백도 주고받을 수 있습니다. Runkeerper Pro 버전도 있지만, 광고가 제거되는것 이외에 특별히 다른점은 없는 것 같아 무료 버전으로도 충분히 어플을 즐기는데 문제가 없는 것 같습니다. 단점이라면, GPS를 실시간으로 추적하다보니, 베터리가 너무 빨리단다는 점입니다. 오늘 아침에 30분정도 운동했는데, 15%정도 베터리가 소모됐습니다.

런키퍼 웹사이트 http://www.runkeeper.com
Posted by designeer shyfragrance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18424saxbycoffer.com/raybansunglasses.html BlogIcon Ray Ban outlet 2013.07.16 14:20 Address Modify/Delete Reply

    당신은 내가사랑할 만한 사람이 아니예요,사랑하지 않으면 안될 사람이예요.